목적과 사명

동반자는 동행하는 사람을 뜻합니다.

독일 국민의 약 20%가 이민배경을 가지고 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은 노년이나 임종을 이곳에서 맞게 됩니다. 낮선 생활습관, 다른 종교와 인생관을 비롯해 다양한 병상반응 및 통증표현은 일상에서 오해를 불러 올 수 있습니다.
그렇기 때문에 여기에는 특별히 진심 어린 동행과 후원이 필요합니다.
동반자 이종문화간의  호스피스는 임종을 앞두고 있거나 보호가 필요한 다양한  문화권의 사람들과 그 가족들을 각 문화에 맞게 동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

우리의 활동:

  • 저희는 중상이나 임종을 앞둔 사람들과 그 가족들을 종교, 국적이나 세계관에 상관없이 동행하고 있습니다.
  • 저희는 또한 정신적으로도 함께 동행하며 요양체제를 도와주고 요양방법 선택에 있어 여러 조언을 해 주고 있습니다.
    그리고 가정, 병원 또는 요양소를 방문함으로써 가족과 보호자를 지지해 주거나 일을 거두어 주고 있습니다.
  • 그뿐만 아니라 저희는 장례기간에도 도움을 제공하고 있습니다.
  • 저희는 묵비의무를 준수하고 있으며 명예직으로 근무하고 있어 임종을 앞둔 사람이나 그 가족들에게 비용을 요구하지 않습니다.